건너뛰기링크

전통문화포털

페이스북 인스타그램

전통문화포털

메뉴 열기, 닫기
검색 열기,닫기

생활문화

  • Print

생활문화공간

인공물을 이용하여 상징적으로 문을 처리한 예들도 있다 옥천사 대웅전 앞마당을 보자. 당간지주 한 쌍이 문을 상징하며 서있다 대웅전에 이르는 관문을 하나 더 둔 처리이다. 대웅전에 대한 집중도를 높여 주는 기능을 한다. 대웅전 앞마당으로의 진입이 우회 진입이기 때문에 당간지주는 길목을 막고 서 있는 형국이다. 반드시 이 사이로 지나야 되는 것은 아니다. 그러나 굳이 지난다면 이 또한 특이한 경험이다.